▒▒ 이상한 나라의 헌책방 ▒▒
HOME   map   FAQ   schedule   who is Mr.Y?   twitter   facebook   seedschool
   



제목: 4회-아름다운 사람 이중섭


글쓴이: 시로군 * http://blog.naver.com/leesiro

등록일: 2011-10-06 22:36
조회수: 3167 / 추천수: 4


크기변환_미술m0115김종학[1].jpg (273.1 KB)
04-07-09-01-18-35[1].jpg (161.9 KB)

More files(3)...

추천하신 분들(4명)
블랙엔젤 , 그지 , 기행 , 욘짱
 
최근 한국 미술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른 김종학 화백의 그림. 넓은 거실에 걸어두기 좋아 인기가 있다는데...
이중섭 흰소
이중섭 두 아이와 물고기와 게.

이중섭의 군동화에는 게가 심심치 않게 등장하는데, 이것은 결코 우연이 아닌 것 같다. 왜냐하면 게는 여러 개의 발을 가지고 있어 동시에 여러 곳을 접촉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동물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접촉에 대한 열망을 가졌던 이중섭에게 게는 매우 재미있는 동물로 보였을 것이다. 책, 19쪽.
이중섭이 아내 남덕 여사에게 쓴 편지. 남덕이란 이름은 이중섭이 아내에게 붙인 한국식 이름이라 한다.
[방송내용]

정치학자 전인권이 이중섭 화백과 연애하듯 쓴 평론집 <아름다운 사람 이중섭>(문학과지성사, 2000)을 특별 게스트 란이 소개합니다.

"아스파라거스 군은 잘 있느냐..."

이중섭은 아내 마사코-남덕 여사의 발가락을 일컬어 아스파라거스 군이라 불렀다 하는데... 그 이유는 뭘까요?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면서도 어쩐지 거리감이 있었던 이중섭의 친근한 면모들을 특별 게스트 란이 밝혀드립니다.

이중섭의 군동화에는 스킨십에 대한 강렬한 열망이 드러난다? 왜 이중섭은 그렇게 기묘한 구도로 군동화를 그린 걸까? 이중섭 군동화 구도의 비밀 역시 밝혀드립니다.

틈만 나면 삼천포로 빠지려는 진행자 시로군의 열망 vs. 철벽 방어를 하면서 할말 다 하는 특별 게스트 란.

'다채롭다'라는 단어를 둘러싼 시로군의 삐짐과 집착! 본격 집착 방송 <병맛 책수다>!

대체 '유착'과 '집착'은 어떻게 다른 거냐!
청취자 여러분들은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을 겁니다.

'옥희'를 제대로 연기한 란의 깨알 같은 연기도 주목해주세요.

    
욘짱팬   2011-10-07 14:30:29 [삭제]
갖구싶다...욘짱!!ㅋㅋㅋㅋㅋㅋ 목소리 넘 귀엽긔ㅎㅎ
욘짱   2011-10-07 21:35:32
이상한 나라의 헌책방에 방문하시면 절 가지실 수 있습니다!! ㅎㅎ
기행   2011-10-08 02:39:58
4화쯤 되니까 서로 멘트욕심을 내시는 듯한 기분을..ㅋㅋ 그와중에 욘짱님은 청취자역할ㅋㅋ
재밌게 잘 들었습니다~
기행   2011-10-08 02:42:33
저는 이중섭-편지와 그림들- 이라는 책으로 접했었는데, 그림이 너무 예뻐서 친구한테 보내는 엽서에 책을 오려붙여 보낸 기억이 있습니다. 생각해보니 어지간히 감성폭발한 시기였네요..
  2011-10-08 12:53:15
멘트 욕심이라... 정말 그런 거 같아요. 이제 좀 초심을 생각해야 할 시기인가요...ㅎㅎㅎㅎ
그지   2011-10-09 12:07:23
욘짱의 눈물이라니.. 댓글에 집착을 해야 할지 유착되어야 할지 대략난감합니다;;..
잘들었습니다. 가까운 지인이 남아프리카에 사는 원시종족의 토속품으로 부자가 될 꿈을 꾸고 있습니다. 이 중섭작가의 군동화에 나오는 벌거벗은 나신과 비슷한 작품성 있어 보이는 조형물들을 틈틈히 들여옵니다. 원시인에겐 문명인이 예술이라고 부르는 것들이 아무것도 아닌듯 보여지기도 합니다.
그지   2011-10-09 12:16:21
란님의 이야기를 듣다보니 예술을 하는 사람들은 경계에 선 사람들 내지는 원시 셔먼과 같은 사람들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언제 어디로 사라질지 모르는 예민한 감성으로 상처에 취약한..일반인의 눈으로 그들을 이해하고 감싸기에는 버거운 그런 존재..막독에서 다룰 외계인과 대적해도 절대 뒤지지 않을 그들을 상대하기란..이 중섭의 아내 입장이 마음속 깊이 이해됩니다. 그리고 그의 죽음이 안타깝습니다;;..
데드캣   2011-11-02 14:26:45 [삭제]
듣다보니 느낀건데 보이는라디오 이런건 안하나요 ㅎㅎㅎ
욘짱   2011-11-02 18:30:48
데드켓님 돌아오셨군요. 댓글 감사합니다. 보이는 라디오는... 차마 눈 뜨고는 못볼게 될거 같아 피하고 있습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5회-애플과 소니의 추억, 80-90 액션영화와 스티븐 시걸
▽ 다음글: 병맛책수다 스페셜편-심야책방이야기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enFree


copyright 이상한나라의헌책방 2007.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은평구 녹번동 82-27_2F :: master@2sangbook.com
-느림-바람-희망-자유-마음-생명-평등-평화-호흡-날개-나무-우리-